2020년 01월 26일 기사검색  
  울산항 물동량 ..
  지난해 여수광..
  안전하고 편안..
  싱가포르를 기..
  근무환경 열악,..
  팬스타엔터프라..
  목포해수청, 신..
  예비 IUU어업국..
  올해 해양수산 ..
  모든 국제여객..
  최초 LNG예선 ..
  대한해운, 325,..
  KIMST, 해양수..
  O-startup (해..
  군산해경, 해삼..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박종록해양부국..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태국 선주사 초청 세미나 및 상담회 성황리에 마쳐

태국 선주사와 직접 만나 국내 참가 기업 만족도 높아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KOMEA, 이사장 강호일)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한국해양대학교 LINC+사업단(KMOU LINC+)과 공동으로 지난 7월 10일 태국에서 국내 친환경 선박기자재 세미나 및 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산업통상자원부, 주 태국 대한민국대사관, 한국선급(KR), 국내 친환경 기자재기업 11개사와 국제해사기구 황산화물 배출규제(IMO 2020) 시행에 대비하고자 하는 태국 선주협회 회원인 선주사들이 대거 참가했다.

세미나에는 KR의 IMO규제 최신 동향을 시작으로, 선박평형수 처리장치(BWTS) 전문기업 4개사(삼건세기, 테크로스, 파나시아, 한라IMS)와 탈황장치(SCRUBBER) 전문기업 4개사(강림중공업, 광성, 하이에어코리아, 현대머티리얼)의 제품 및 회사소개가 이어졌고, 이후 진행된 1:1 비즈니스 상담회에서는 상담 66건, 상담금액 33,040,000$, 계약 추진액 9,800,000$의 성과를 거두었다. 참가 기업들 중에는 현지 선주사와의 직거래를 추진하는 등 태국 시장 진출에 청신호가 켜졌다.

그리고, 양국의 협력 관계를 증진하고자 태국선주협회(TSA) 임원이 모두 참석한 가운데 KOMEA(강재종 전무이사)와 태국선주사협회(TSA, 의장 Bhumindr Harinsuit)의 MOU 체결식이 있었다. 이번 MOU를 통해 상호 시장 · 기업 · 정책 등 정보를 공유하고, 전시회 · 세미나 개최 지원 및 양국 기업 간 비즈니스 협력을 합의 했다.
또한,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와 주 태국 대한민국대사관이 직접 참석하여 국내 기자재 업체를 격려하는 가운데 “이번 MOU 체결로 양국간의 협력이 더욱 돈독히 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KOMEA 관계자는 “동남아시아 친환경 선박기자재 시장은 국내 선박기자재 기업들이 유럽, 중국 기업들과 치열하게 경쟁중인 시장”으로 “현지 선주사들에게 직접 제품을 홍보함으로써 기존 현지 에이전트, 대리점으로 채우지 못하는 부분을 이번 행사를 통해 채울 수 있었다”고 전하며, 앞으로 인도 / 아세안 국가 선주사들을 초청하는 행사를 마련하여 국내 친환경 선박기자재 기업들의 수출 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리자
2019-07-13 05:10:55
올해에는 먼저 사내방송 스튜디오를 설치·운영하고, 방송사업 추진을 위한 컨설팅을 추진할 예정입니다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제24대 한국선급 이형철회장 2025년 등록선대1억톤,매출액2천억달성 목표 청사진제시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해양교통안전체계 구축에 공단 역량을 집중할 계획”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사설칼럼] 선원노련위원장..
  [사설칼럼] KSA·한국해운..
  [기사제보] 경운기 사고 교..
  [사설칼럼] 무기명 ‘비밀..
  [사설칼럼] 정태순선협회장..
  [사설칼럼] 강무현한해총회..
  [동정]목포해양대학교, 전..
  [동정]“우리대학 불법카..
  [동정]한국해양수산개발원..
  [동정]목포해양대학교, 교..
  [구인]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인문학하는 경영..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