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3월 27일 수요일 기사검색  
  독립운동의 발..
  여수 금오수도 ..
  북항재개발사업..
  CJ대한통운과 ..
  직영 접수처 고..
  DHL 코리아, 천..
  제8회 수산인의..
  국내 최고의 수..
  박주현 의원, ..
  KSS해운, LPG선..
  대한해운, 국내..
  박주현 의원, ..
  목포해수청, 해..
  한국해양대, 스..
  인천해사고, 플..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김 태 석 평택..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해수부, LNG 벙커링 기술개발 사업 첫 결실

- 국내 최초 LNG 벙커링 바지 시스템 설계 한국선급 기본승인(AIP) 획득 -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지난달 21일 LNG(액화천연가스) 연료 공급을 위한 500㎥급 LNG 벙커링 바지 시스템* 설계가 한국선급으로부터 기본승인(AIP, Approval In Principle)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 LNG 벙커링 바지(Barge) 시스템: 바지선 형태(동력장치가 없이 다른 선박에 의해 이동되는 형태)로 선박에 LNG 연료를 주입할 수 있는 장비

** 바지 제원: LNG READY선(LNG추진선박은 아니지만 LNG추진선박으로 개조할 수 있도록 공간을 마련해 놓은 선박), 길이 48.5m, 폭 12.5m, 높이 4.5m

기본승인은 선박 기본설계의 기술적 적합성을 검증하는 단계로, 해당 선박과 기술에 대해 공식 인증을 받는 절차이다. 이번 기본승인을 통해 500㎥급 LNG 벙커링 바지 시스템이 공식적으로 설계의 안전성을 인정받고 건조에 착수할 수 있게 됐다.

최근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연료 황산화물 함유기준 규제 강화*와 중국 연안 전 지역의 황산화물 배출기준 강화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친환경 연료인 LNG**를 사용하는 선박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 2020년부터 선박연료의 황산화물 함유기준을 기존 3.5%에서 0.5%로 강화

** 기존 선박 연료(벙커C유) 대비 미세먼지를 90%, 황산화물(SOx)을 100% 저감

*** 전 세계 LNG추진선박 현황: (’14) 68 → (’15) 101 → (’16) 186 → (’17) 228 → (’18) 270척
해양수산부는 LNG추진선박 도입 확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국내 LNG 벙커링 산업의 마중물 역할을 하기 위해 2018년부터 ‘LNG 벙커링 핵심기술 개발 및 체계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LNG 벙커링 핵심기술 개발 및 체계 구축사업 개요>



•(사업내용) 국내 선박에 최적화된 벙커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관련 기자재 산업 기반 및 벙커링 타입별 운영 체계 조성
•(기간/예산) 2018∼2022 / 456억 원 (국비 270, 지자체 100, 민간 86)
•내역사업별 주요내용(기간, 예산, 사업기관)
① 연안선박 맞춤형 LNG 벙커링 시스템 개발: Barge-To-Ship LNG벙커링 최적 운영항 선정 및 Barge-To-Ship 설계‧실증(’18~’22, 91억, KRISO 등)
② LNG 벙커링 핵심기자재 기술개발 및 성능평가 체계 구축: 핵심 기자재 10종 국산화 개발 지원 및 LNG 벙커링 시험평가 체계 구축(’18~’22, 300억, KOMERI 등)
③ LNG 벙커링 운영기술 개발: LNG 벙커링 방식별 시스템 설계 및 위해도 분석, 운영기술 절차서 개발(’19~’22, 65억, 미정)


이번에 기본승인을 받은 LNG 벙커링 바지 시스템은 이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연안선박 맞춤형 LNG 벙커링 시스템 개발사업’을 통해 설계되었다. 본 사업은 국내 연안 LNG 벙커링 수요 증가에 맞추어 해상 LNG 벙커링 설비를 개발하고 실증하는 사업으로, 선박해양플랜트연구소(KRISO), 트랜스가스솔루션, 포스코 등이 공동으로 수행하고 있다.

LNG 벙커링 바지 시스템은 2021년 상반기까지 건조되어 실증 및 시운전 등의 과정을 거친 뒤 2022년부터 국내 연안에서 운항하는 LNG 추진선박에 LNG를 공급하게 될 예정이며, 이를 통해 국내 LNG추진선박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광용 해양수산부 해양정책과장은 “LNG 벙커링 산업은 해운‧조선‧항만 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고, 관련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신산업”이라며, “우리나라가 LNG 벙커링 분야를 선도하는 국가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LNG 벙커링 산업 육성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리자
2019-01-09 17:05:06
정태순한국선주협회장(장금상선회장)이 22일 시내에서 해운전문지와 공동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 찍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기사제보] 문성혁장관후보..
  [기사제보] 황산화물규제의..
  [사설칼럼] 김영무상근부회..
  [사설칼럼] 해운조합 ‘조..
  [기사제보] 부산항 미세먼..
  [기자수첩] 김석구 상근부..
  [동정]한국해양대, 국제선..
  [동정]김양수 해수부 차관..
  [동정]KIOST, ㈜골든포우..
  [인사]한국해양수산개발원
  [동정] 한국국제교류재단..
  [동정]경기평택항만공사,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