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8월 19일 월요일 기사검색  
  여수광양항만공..
  팬오션, 2019년..
  해수부, 추석 ..
  CJ대한통운 해..
  썬 프린세스호 ..
  부산항만공사, ..
  자연이 우리에..
  K FISH 홍보대..
  부산·울산·경..
  해양진흥공사, ..
  인천시 IPA, 크..
  대한해운, 상반..
  KMI,필리핀과 ..
  군산해경, 오윤..
  해양환경공단, ..
  오운열해양정책..
  한기준중앙해심..
  김희갑해양환경..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해양문화와 해양안전을 위해 협력한다
국립해양박물관, 선박안전기술공단

- 국립해양박물관(관장 주강현, 이하 박물관)과 선박안전기술공단(이사장 이연승)이 8일(목) 해양문화 확산과 해양안전 인식 강화를 위한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였다.

이번 MOU를 통해 양 기관은 국립해양박물관에서의 해양안전분야 전시를 위한 해양자료(선박 등)를 교류하고, 해양문화 및 해양안전 교육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학술연구 자료 공유와 공동연구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예정이다.

국립해양박물관 주강현 관장은 이에 앞서 박물관이 글로벌 박물관으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낡은 목선부터 현대선박 엔진 및 잠수함까지 수집하고 보관할 큰 수장고가 필요하다고 밝힌 바 있으며, 이번 협약 추진을 통해 “해양수산 기관 간 긴밀한 네트워크를 형성함으로써 해양문화 및 해양안전 인식을 강화하고, 양 기관 간 상호 역량 강화 및 발전의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관리자
2018-11-08 17:04:47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제24회 바다의 날 기획특집)연태훼리 ‘푸른돌고래’호 승선취재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정태길 전국선원노련 위원장 은탑산업훈장수상,근로자의 날/노노갈등 종식 연맹 대통합 공로인정
전기정 한중카페리협회 회장 기자간담회/내년도 9월15일한중카페리 항로개설30주년
  [기사제보] 김기웅예선협동..
  [기자수첩] 해운조합 회장..
  [사설칼럼] 한중 해운회담..
  [기사제보] 캐디는 카트를 ..
  [기사제보] 부산신항 더 이..
  [사설칼럼] 공동순번제로전..
  [인사]오운열해양정책실장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정]현대상선, 상반기 ..
  [동정]해양수산인재개발원..
  [동정]인천항 반부패 청렴..
  [동정]현대상선 대대적인 ..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