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21일 수요일 기사검색  
  한국선원복지고..
  IPA, 물동량 증..
  여수광양항만공..
  KN InteriorCha..
  DHL 코리아, 5..
  DHL 코리아, 20..
  제1차 권역별(..
  IPA 선사 터미..
  인천항, 동북아..
  이완영 의원, ..
  한국 해양산업..
  2018 조선기자..
  KIMST, 정보공..
  내가 뽑는 인생..
  내년도 대서양 ..
  차민식여수광양..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선박 온실가스 감축 위해 산학연 머리 맞댄다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국제적인 선박 온실가스 배출 규제현안에 대응하기 위해 해운․조선업계와 학회, 정부출연연구기관 등이 참여하는 ‘선박 온실가스 감축 대응 연구 협의회’가 16일(수) 발족한다고 밝혔다.

이 협의회는 국제해사기구(IMO)의 선박 온실가스 배출 규제를 해운․조선 산업 발전의 계기로 삼아야 한다는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의 신념에 따라 적극 추진되었다.

협의회에는 한국기계연구원, 한국마린엔지니어링학회 등 18개의 유관기관 및 업․단체가 참여한다.

지난 4월 13일 국제해사기구의 발표에 따르면, 국제 해운업계는 2050년까지 연간 온실가스 배출량을 2008년 대비 50%로 감축하여야 한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현재 선박연료로 사용되는 화석연료 대신 중단기적으로 액화천연가스(LNG) 등 친환경연료로 전환하는 한편, 장기적으로는 암모니아나 수소 등 비화석연료로 바꾸어야 하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장기적으로 선박연료를 친환경 비화석 연료로 바꾸기 위해서는 선박기관과 부속설비 뿐만 아니라 선박 구조와 항만 연료공급(Bunkering) 시설의 변경 등도 함께 고려하여야 한다.

* 국제교통포럼(International Transport Forum, 우리나라를 포함한 59개국으로 구성된 OECD 산하 정부 간 연구조직) 2018년 보고서

이 협의회에서는 선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해 자동차업계에서 연구되고 있는 수소 등 대체 청정연료와 연료전지 등을 선박에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해운업의 선대 개편, 조선업계의 신기술과 신소재 개발 등 중·장기적인 전략도 수립해 나갈 예정이다.

임현택 해양수산부 해사산업기술과장은 “국제해사기구의 선박온실가스 감축 목표는 2020년부터 적용되는 선박연료유의 황 함유량 규제보다 해운․조선업계에 더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선박 온실가스 감축 목표연도인 2050년이 멀게 느껴질 수 있지만, 학계․업계 등과 함께 지금부터 철저히 준비하여 이를 성장의 기회로 활용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8-05-16 07:22:58
한중항로 카페리선박 국내조선소와 중국조선소 건조 승선체험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기사제보] 한중훼리 낙하..
  [기사제보] 문병일전무이사..
  [기자수첩] 김영춘장관, 해..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동정]인천 해양수산 분야..
  [동정]해양문화 확산 및 ..
  [동정]충무공 이순신의 항..
  [동정]『바다를 알면 미래..
  [동정]국립해양박물관, 날..
  [동정]한국해양대, 해양사..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