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기사검색  
  울산항만공사, ..
  IPA, 북중국 크..
  광양항 2018년..
  DHL 익스프레스..
  이동식 발송물 ..
  DHL 코리아 글..
  2018 평택항 국..
  퀴네앤드나겔 ..
  UN 지속가능발..
  한국선급, 한·..
  한국선원복지고..
  한국선급, 2018..
  한국해양대, 제..
  한국해운조합, ..
  한국해운조합, ..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KOMEA, 조선해양기자재 수출을 위해 세계로
중국 상해 Marintec China 2017 전시회 통합 한국관 운영

지난 10월 12일(목) 한국조선해양기자재글로벌지원센터(KOMEC)에서는 '중국 상하이 마린텍 차이나 전시회(Marintec China 2017)‘ 한국관 합동회의가 개최되었다.

글로벌시장의 위축 속에서 국내 조선해양기자재산업이 생존할 수 있는 방안인 ‘세계화’를 모토로, 지속적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매진해오고 있는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하 KOMEA, 이사장 박윤소)은 1999년 한국관 개막을 시작으로 올해로 10회째 한국관을 운영할 예정이다.

최근 관련 산업의 불황으로 인해 기자재업체들이 해외 전시회 부스 참가에 많은 부담을 느끼고 있으나, 역시나 세계 최대 구매처로써의 이점을 바탕으로 여전히 국내기업들의 참가 열의가 높았으며, 올해는 총 29개 업체가 48개 부스를 운영하는 것으로 한국관 참가가 확정되었다.

또한, 올해도 역시 한국관 주변으로 한국무역협회 부산, 경남지부 및 울산관까지 약 50여개사가 단체관 부스로 함께 위치하여 통합 한국관으로써의 KOREA BRAND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며, KOMEA 상하이 지사를 활용하여 현지 유망 바이어 초청 및 상담, 현지 세미나 개최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날 모인 한국관 참가업체 29개사는 전시기간동안 자사 제품을 효과적으로 알리기 위한 마케팅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는 등 열띤 논의가 이어졌으며, 전사적 마케팅을 위해 On Line 과 Off Line 모두 활용하여 극대화할 예정이다.

KOMEA 관계자는 금번 전시회를 통해 한국 브랜드 가치를 중국시장에 재각인시키고, 한국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림으로써 중국 시장에서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마케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관리자
2017-10-13 09:21:06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기사제보] 한국해양진흥공..
  [기사제보] 세창강백용변호..
  [기사제보] 국회 후반기 원..
  [기자수첩] 임병규이사장에..
  [기자수첩] 오거돈 박남춘 ..
  [기사제보] 인사 적폐청산 ..
  [동정]한국선원복지고용센..
  [동정] 해양환경공단, 청..
  [동정]IPA, 김종식-선원표..
  [동정]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여수광양항만공사, ..
  [동정]KIOST 부산신청사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