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 25일 토요일 기사검색  
  울산항 물동량 ..
  지난해 여수광..
  안전하고 편안..
  싱가포르를 기..
  근무환경 열악,..
  팬스타엔터프라..
  목포해수청, 신..
  예비 IUU어업국..
  올해 해양수산 ..
  모든 국제여객..
  최초 LNG예선 ..
  대한해운, 325,..
  KIMST, 해양수..
  O-startup (해..
  군산해경, 해삼..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박종록해양부국..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국선주협회, 유조선사협의회 설치운영

원유, 석유제품 등 유조선 운항선사 참여


한국선주협회 내에 유조선 선주들의 입장을 대변하기 위한 협의회가 설치운영된다.
한국선주협회 156개 회원사 중 원유, 석유제품, 석유화학제품 등 유조선을 운항하는 선사가 46개사에 달하며, 이들 선사들 유조선 운항과 관련된 주요 이슈에 대한 공동 대응 또는 협력 증진을 위해 유조선사협의회가 필요하다는 의견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따라 2019년 9월 19일 개최된 선주협회 회장단 회의에서 유조선 선사들로 구성된 협의회를 설치하는 방안이 보고되었으며, 관련 절차 등을 거쳐 한국선주협회 내에 협의회를 설치운영키로 하였다.
새로이 설치되는 협의회의 명칭은 잠정적으로 “한국유조선사협의회”로 하고 회원사들과의 협의를 거쳐 명칭이 확정될 예정이다. 유조선사들은 10월 24일 한국선주협회 부산사무소 회의실에서 가칭 한국유조선사협의회 설치를 위한 창립총회를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현재 한국선주협회 산하에는 한-일항로 컨테이너선사들의 모임인 “한국근해수송협의회”, 한-중항로 컨테이너선사들의 모임인 “황해정기선사협의회”, 동남아항로 컨테이너선사들의 모임인 “동남아정기선사협의회” 등 3개 협의회가 운영되고 있으며, 이번에 가칭 한국유조선사협의회가 설립되면서 4개 협의회로 늘어난다.
한편, 2019년 8월 20일 선주협회 부산사무소에서 개최된 유조선사 간담회에서 ㈜에스제이탱커 박성진 대표가 「(가칭)한국유조선사협의회」 설립을 위한 준비위원장을, 새한해운 김진철 대표, 삼부해운 김연식 대표, 영창기업사 김성준 대표가 부위원장을 맡아 관련 업무를 추진키로 하였다.<김철민기자>


관리자
2019-10-15 16:27:28
올해에는 먼저 사내방송 스튜디오를 설치·운영하고, 방송사업 추진을 위한 컨설팅을 추진할 예정입니다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제24대 한국선급 이형철회장 2025년 등록선대1억톤,매출액2천억달성 목표 청사진제시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해양교통안전체계 구축에 공단 역량을 집중할 계획”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사설칼럼] 선원노련위원장..
  [사설칼럼] KSA·한국해운..
  [기사제보] 경운기 사고 교..
  [사설칼럼] 무기명 ‘비밀..
  [사설칼럼] 정태순선협회장..
  [사설칼럼] 강무현한해총회..
  [동정]목포해양대학교, 전..
  [동정]“우리대학 불법카..
  [동정]한국해양수산개발원..
  [동정]목포해양대학교, 교..
  [구인]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인문학하는 경영..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