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기사검색  
  차민식사장, 이..
  KSA 임병규 이..
  선원의 소중함..
  CJ대한통운, 영..
  CJ대한통운, 콜..
  CJ대한통운 발..
  해수부, 수산물..
  한국조선해양기..
  북태평양수산위..
  해양진흥공사 ..
  해운업계 6조원..
  해수부, 한국형..
  BPA 조정선수단..
  해양수산인재개..
  초등학생 대상 ..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김 태 석 평택..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북중국-동남아 잇는 신규항로 개설
인천항을 기점으로 북중국, 동남아를 오가는 신규 컨테이너 항로가 개설돼 인천항의 물류서비스가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남봉현)는 11월 7일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SNCT) 부두에 신규 NCT 서비스에 투입된 코스코(COSCO) 소속 로테르담(Rotterdam V.135, 5,446TEU급)호가 입항할 예정이라고 1일 밝혔다.

○ 이번에 신규 개설된 NCT(North China Thailand) 서비스는 대련∼텐진∼칭따오∼홍콩∼셰코우(이상 중국)∼람차방(태국)∼샤먼(중국)∼인천을 잇는 서비스로 COSCO 2척(5,446TEU), OOCL(5,714TEU) 1척, 완하이(5,610TEU) 1척 총 4척이 투입되어 주 1항차 주기로 운항할 예정이다.


○ 지난 10월 12일 대련을 출발해 11월 7일 인천 신항 선광신컨테이너터미널(SNCT)에 입항하는 COSCO 소속 로테르담(COSCO ROTTERDAM)호를 시작으로 5,000TEU급의 컨테이너 선박 총 4척이 돌아가며 운항하게 된다.

○ 그동안 북중국, 동남아를 기항한 선박 대비 두배 정도 큰 선박이 투입되는 것으로, COSCO 로테르담호를 비롯해 4척의 선박 모두 5,000TEU급 이상 선박이다.

○ 이번 신규 서비스 개설로 화주들의 공‘컨’ 반납 효율성이 높아질 뿐만 아니라 대형선박 투입으로 선복량 확대로 인천항 컨테이너 물동량 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한편, 인천-태국 람차방간 컨테이너 물동량은 지난해 기준 12만TEU로 인천항 물동량 기여도 4위 국가이며, 칭따오, 대련 등 북중국 기항지 역시 컨테이너 물동량 10위내에 속해 있다.

관리자
2018-11-04 13:21:03
전기정 한중카페리협회 회장 기자간담회/내년도 9월15일한중카페리 항로개설30주년
정태순한국선주협회장(장금상선회장)이 22일 시내에서 해운전문지와 공동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 찍어야 할때
  [사설칼럼] 공무원직무유기..
  [기사제보] 스텔라데이지호..
  [기사제보] 문성혁장관세월..
  [기사제보] 문성혁해양부장..
  [사설칼럼] 부발협, 해운해..
  [기사제보] 미세먼지, 국가..
  [인사]위동항운 인사
  [동정]한국해사재단, 해사..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환경공단, 고객..
  [동정]한국해양대, 무료 ..
  [인사]해양수산부 인사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