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5월 27일 기사검색  
  국립해양측위정..
  BPA, 환적 및 ..
  여수광양항만공..
  DHL 코리아, 10..
  온도-습도 민감..
  DHL 코리아, 전..
  한국통합물류..
  2018 아세안 ..
  이완영 의원, ..
  “BPA, 선용품..
  한국쉘, 대형트..
  부산항만공사, ..
  한국해양소년단..
  부산항만공사, ..
  인천해수청, 해..
  임병규해운조합..
  우동식국립수산..
  이연승 선박안..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침체된 대불부두 민간운영으로 활성화

목포지방해양수산청은 15일에 목포항 대불부두 제61·62·65선석 운영회사 선정 심사 결과, 제61선석은 컨소시엄으로 신청한 가칭 대불항만(주), 제62선석은 CJ대한통운(주), 제65선석은 세방(주)를 각각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목포항 대불부두는 대불국가산업단지에서 생산되는 철재 관련 화물을 주로 취급하였으나, 조선경기 하락으로 ‘16년부터 물동량이 급격히 감소하였다.

이에 신규 물동량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불부두 공용 2개 선석과 금년 10월 준공 예정인 신규 선석, 총 3선석에 부두운영을 민간업체에 위탁하는 부두운영회사(TOC)제를 도입하였다.

목포해수청은 지난달 13일에 부두운영회사 선정계획을 공고하였고 참여 신청서를 제출한 각 선석별 1개사 총 3개사를 대상으로 외부전문가로 구성한 선정심사위원회를 개최하여 비용평가, 화물유치 능력 및 재무건전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하여 선정하였다.

김평전 목포지방해양수산청장은 “목포항 대불 공용부두 및 신규부두를 TOC부두로 전환하여 최근 조선경기 위기로 침체된 목포항 분위기가 반전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대불부두가 대불산업단지의 대외 교역 거점항만으로써 전진기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관리자
2018-05-16 09:30:08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방희석 여수광양항만공사 사장 취임 1주년차질없는 미래 신성장 사업 지속 추진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사설칼럼] 한중카페리항로..
  [사설칼럼] 오거돈부산시장..
  [기사제보] 부산항발전협의..
  [기사제보] 남북 교류, 협..
  [사설칼럼] 박근혜정권 공..
  [사설칼럼] 강범구사장 사..
  [동정]해양환경공단, 한국..
  [구인]울산항만공사, 상임..
  [동정]IPA, AEO 공인인증..
  [동정]아름다운 5월의 웨..
  [동정]선주협회, 제27차 A..
  [동정](사)한국해기사협회..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