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2월 21일 수요일 기사검색  
  IPA, 인천항 크..
  대한해운, 세계..
  여객선 안전, ..
  DHL 코리아, 아..
  DHL 코리아, 인..
  재생비누로 생..
  CJ대한통운, 택..
  감동까지 배송..
  CJ대한통운, 국..
  평택항 올해 컨..
  국내외 카페리 ..
  경기평택항만公..
  연근해어업구조..
  한국선급, 한국..
  포항해수청, 해..
  박승기해양환경..
  조승우 신임 세..
  고상환 울산항..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현대상선, 2Q 매출 1조 2,419억원 처리물동량 전년 동기대비 45.5%증가

현대상선 2Q 매출 1조 2,419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2,251억원 증가(22.1%)했으며, 영업이익은 ­1,281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262억원 개선되었다.

(*참고: U$기준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26.4% 증가/ 환율하락 영향으로원화표시 상승폭 축소)

2Q 연료유 단가가 전년 동기대비 62.2% 상승했음에도 불구하고, 컨테이너부문의 손익 측면에서는 비용절감 등의 노력으로 전년 동기 ­2,200억원에서 ­962억원으로 1,238억원 크게 개선되었으며, 2Q 처리물동량은 986,022TEU로 전년 동기대비 45.5% 증가했으며, 특히 미주 수송량은 34.5%, 아주 수송량은 94.5% 대폭 증가됬다.

전년 동기대비, 매출이나 영업손실, 물동량, 소석률 등 전반적으로 상당부분이 대폭 개선되고 증가됐으나, 2분기 미주향 SCFI 운임지수가 1분기 대비 약 25% 정도 하락해, 큰 폭의 손익 개선에도 불구하고 흑자전환은 이루지 못했으나, 지난 4월, 2M+H 얼라이언스 재편 항로조정에 따른 선박재배치 등으로 상당부분 비용 지출이 있었으나, 3분기부터는 얼라이언스 항로 조정 완료에 따른 이익에 기대해 본다.

3분기 최성수기 진입에 따라 컨테이너 운임수준은 지난 1~2분기 보다 개선된 상황이며, 최근 미주노선의 물량강세로 운임은 더욱 인상될 전망이다.

실제 미주노선의 경우, 최성수기 시즌을 맞아 중국, 동남아 등의 시장이 강세를 보이고 있으며, 해상운임도 7월말 대비 큰 폭으로 인상되었다.

현대상선의 경우, 7월말 이후 아시아發~미주노선 예상 선적율이 100%를 상회하고 있으며, 필요시 추가 선박 배치도 검토 중이며, 또한, 컨테이너 서비스 품질을 나타내는 선박 운항 정시성 부문에서 상위 18개 글로벌 선사들 중 세계 4위를 기록하는 등 서비스 경쟁력을 지속적으로 향상 시키고 있다.

현대상선은 “화주 신뢰회복과 운영효율화 및 지속적인 비용절감을 통해 3분기 실적은 지금보다 상당부분 개선 될 전망”이라며, “성장과 내실을 동시에 다지고 국적 대표 컨테이너선사로서 국내 해운·항만·물류 산업 재건에 기여하는 대표 해운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7-08-11 16:49:07
4차 산업혁명 항만무인자동화 도입 시기상조다/문재인대통령 한국노총 산별 대표자 청와대 오찬 간담회
보조검수사제도 명문화로 일자리 창출 활성화 시급하다, 한국검수검정협회, 정기총회 개최 사업계획 확정
제18대 도선사협회장 선거를 앞둔 차기 신임 회장에게 바란다, 한국도선사협회, 도선사회 도선공제협동조합 새로운 단체 설립해야
출범 70주년을 맞이한 한국해양대학교 총동창회 발자취
인천항 1항로 계획수심 14미터 확보 시급하다,지역 여야의원들 부산신항에 비해 역차별 지적
  [기자수첩] 단절된민관의사..
  [사설칼럼] 선원노동 70년 ..
  [기자수첩] 국책은행 카페..
  [기자수첩] 선원정규직화 ..
  [사설칼럼] 문재인대통령 ..
  [기사제보] 2018년 개정되..
  [동정]부산항만공사, 설 ..
  [동정]임기택 국제해사기..
  [동정]해양환경관리공단, ..
  [동정]국립해양박물관, 설..
  [결혼]이동혁사장장남화촉
  [동정]해양부승진인사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