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기사검색  
  인천해사고에 ..
  신항 웅동배후..
  한국선주협회, ..
  DHL 익스프레스..
  노벨화학상 수..
  CJ대한통운, 말..
  박주현 의원, ..
  통합합작, M&am..
  2016년 CSF 발..
  “KOMEA, 그리..
  알파라발 &..
  황주홍 의원, ..
  군산해경, 국민..
  선박 안전길잡..
  남극 월동연구..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최현호여수청장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군산해경, 민간구조세력 통합 선포식 개최

해양에서의 각종 사고 발생 시 해양경찰과 함께 구조활동에 활발한 참여를 하고 있는 민간구조세력이 통합됐다.

군산해양경찰서(서장 서정원)는 7일 오후 2시 경찰서 대강당에서 민간구조 세력의 일체감 조성과 비전 공유를 위한 민간구조세력 통합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해양구조협회 전북북부지부와 민간해양구조대, 서해지방해양경찰청, 군산지방해양수산청 등 유관기관에서 총 200여명이 참여했다.

해경은 “보다 효율적인 민·관 합동 구조역량 강화를 위해 한국해양구조협회와 민간해양구조대로 양분되어 있는 민간구조세력에 대한 통합 선포식을 가지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군산해경 3개 파출소에서 운용중인 민간해양구조대가 한국해양구조협회 전북북부지부로 통합돼 총 인원 313명의 명실상부한 민간구조세력의 기틀이 마련됐다.

이헌곤 경비구조과장은 “민간 구조세력 통합으로 관내 해양안전을 위해 노력하는 민간구조세력의 조직화·전문화가 기대된다”며 “앞으로 해양안전을 지키기 위한 민·관 협력 체제를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경은 그 동안 광활한 해역의 특성상 해양경찰 구조세력만으로 각종 해양사고 대응에 한계가 있어 효과적인 해양사고 대응을 위한 한국해양구조협회와 민간해양구조대 등 민간구조세력과 협력해 왔다.
관리자
2019-10-07 17:50:53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제24회 바다의 날 기획특집)연태훼리 ‘푸른돌고래’호 승선취재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사설칼럼] 국정감사이후 ..
  [사설칼럼] 한국선원복지고..
  [사설칼럼] (기고문) 선저..
  [기사제보] (한국해운중개..
  [기자수첩] 문성혁장관기자..
  [기자수첩] 김정수사장 퇴..
  [동정]제3회 국제탱커안전..
  [동정]고객만족 우수사례 ..
  [동정]BPA, 「부산항 중소..
  [동정]서기원 한국선박금..
  [동정]재난대응 역량 강화..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