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19일 금요일 기사검색  
  IPA, 재난관리..
  신남방정책 핵..
  한국해양진흥공..
  DHL 코리아, 고..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CJ대한통운, ‘..
  이완영 의원, ..
  산지 태양광 시..
  국동항 수변공..
  박주현 의원, ..
  선원노련 정태..
  해양교통관제 ..
  해양바이오, 인..
  1년만 일해도 ..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WWF-KMI 공동심포지엄 성황리 개최
지속가능한 어업을 위한 시민사회-기업-정부 협력방안 모색의 장 마련

WWF(세계자연기금)와 KMI(한국해양수산개발원)가 공동 주최한 「WWF-KMI 공동심포지엄」이 7월 19일(목), 밀레니엄 서울힐튼 호텔에서 개최됐다. 이번 심포지엄에는 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 동해어업관리단 등 정부기관 및 시민환경연구소, 오션아웃컴즈, MSC 등 시민사회 단체와 한국원양산업협회, 사조산업, 신라교역, 인성실업, 홍진실업, 선우실업 등 원양산업 업계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했다.

제1세션은 ‘지속가능 어업 관련 국내외 동향’을 주제로 진행되었다. 우리나라 원양산업의 주요 생산해역인 남태평양과 남극의 지역수산기구인 WCPFC와 CCAMLR의 정책동향, 지속가능한 원양산업을 위한 우리나라 정책방향, 한국의 IUU 예비어업국 지정 해제와 향후 과제가 소개되었다. 특히 정명화 KMI 국제수산연구실장은 지속가능어업이라는 글로벌 핵심가치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 원양기업들이 이를 내재화시키고, 기업 경영활동과 연계시킬 수 있는 전략 마련과 정부 지원 정책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제2세션에서는 ‘수산물 생산, 유통, 소비를 중심으로 시민사회-기업-정부 협력 사례’를 주제로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다랑어 블록체인 시범사업 및 FIP, 일본의 책임있는 다랑어 생산 및 소비를 위한 다이얼로그, 소비자 참여형 어업관리 등을 다뤘다.

Bubba Cook WWF 뉴질랜드 중서부태평양 프로그램 매니저는 현재 WWF 호주, 뉴질랜드, 피지에서 진행 중인 다랑어 블록체인 시범사업을 소개했다. 본 사업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여 다랑어 조업 및 가공, 유통 과정에서 생성되는 정보를 소비자에게 제공하는 것으로, 향후 수산물 이력 추적성 및 정보 투명성을 높이는 방안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Nicole Beetle WWF 미국 프로그램 오피서는 어업 환경 문제 해결 방안으로 활용되는 어장개선프로젝트(Fishery Improvement Project, FIP)를 소개했다. 어장개선프로젝트는 MCS 인증 취득을 목표로 시행되고 있으며, 전 세계 수산물 생산량의 약 10%가 어장개선프로젝트가 진행되는 어장에서 어획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정삼 KMI 어업자원연구실장과 Jovy Chan WWF 홍콩 프로그램 오피서는 수산자원관리에서 소비자의 역할이 강조됨을 언급하며, 국내외에서 펼쳐지고 있는 소비자 참여형 수산자원관리 사례를 소개하였다.

KMI 관계자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수산물의 생산, 유통, 소비 전 과정은 상호 유기적 관계이므로 지속가능한 어업을 위해서는 생산자, 소비자, 시민사회, 정부 간 연계·협력의 필요성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4차 산업혁명으로 투명성, 추적성, 책임성이 강화됨에 따라 지속가능한 어업의 실현을 위해서는 업계의 노력과 더불어 연구기관, 정부, 그리고 시민사회 간 협력이 중요한데, 향후 KMI가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8-07-20 18:32:45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사설칼럼] 정태순회장의 ..
  [사설칼럼] 김영춘장관 학..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동정]지역사회 상생·나..
  [동정]해양환경공단, 한성..
  [동정]IPA,「2018 국가생..
  [동정]IPA, 2018적십자 바..
  [동정]국립해양박물관 건..
  [동정]울산항, 산업재해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