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5월 25일 토요일 기사검색  
  한지붕 아래 두..
  목포해수청, 항..
  무료로 해기사..
  IPA 전문자문단..
  CJ대한통운 부..
  오는 2020 국제..
  수산 어촌 양식..
  배후단지 내 불..
  FAO 회원국 대..
  인천항 콜드체..
  한국선급, 세계..
  현대상선 신조 ..
  동해해경청 민..
  문성혁 해수부 ..
  배재훈 사장, ..
  김희갑해양환경..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7월슈퍼문뜬다… 태풍 마리아 간접 영향 예상
야간‧새벽에 해수면 상승, 저지대 안전사고 주의

해양수산부 국립해양조사원(원장 이동재)은 7월 13일(금)부터 16일(월)까지 달과 지구가 매우 가까워지는 ‘슈퍼문(Super Moon)*’ 현상과 태풍 ‘마리아’의 간접 영향으로 남․서해안의 해안가 저지대 침수피해 우려가 있다고 전망하였다.

* 보름 또는 그믐에 달과 지구 사이의 거리가 가까워져 달이 크게 보이는 현상으로, 슈퍼문이 뜨는 시기에는 기조력(조석을 일으키는 힘)이 커짐

이번 슈퍼문은 그믐달 모양이며, 지구와의 거리가 올해 두 번째로 가깝다*. 올해 들어 지구와의 거리가 가장 가까웠던(356,565km) 슈퍼문은 지난 1월 2일에 발생하였으나, 겨울철 낮은 수온과 고기압 발달로 인해 영향이 적었다. 그러나, 여름철은 기압이 낮고 수온이 높기 때문에 평균 해수면 자체가 높아 이번 슈퍼문 기간에 해수면 상승으로 인한 피해가 더욱 우려된다.

* 지구와 약 357,431km 거리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

국립해양조사원이 설정한 4단계 고조정보(관심, 주의, 경계, 위험)를 기준으로, 이번 슈퍼문 기간에 22개 지역이 ‘주의’단계로 상승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4개 지역(인천, 목포, 마산, 성산포)은 최대 ‘경계’단계까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 해수범람에 대비하기 위해 우리나라 연안 33개 지역에 조위관측소를 설치하여 고조정보를 측정하며, 각 단계별 기준은 참고3 참조

주요 지역의 최고 조위 예보치*는 인천 9.67m, 목포 5.31m, 마산 2.20m, 성산포 2.78m 등 ‘경계’단계에 해당되며, 일 최대조차는 서해안 중부가 7월15일(일)에 7.1∼9.7m, 남해안 서부가 14일(토)에 3.7∼4.3m로 나타날 것으로 예상되나, 태풍의 영향에 따라 2~ 3일(12일또는 13일) 앞당겨 질 수 있다.

* 일정한 기준면에서 해면을 측정했을 때의 높이로 인천 10.00m, 목포 5.50m, 마산 2.55m, 성산포 3.20m 가 되면 위험 단계로 해수범람이 우려됨

특히, 제8호 태풍 ‘마리아’는 7월 11일 12시경에 중국 푸저우 육상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며, ’97년 제13호 태풍 ‘위니’와 그 경로가 상당히 닮아있어 더욱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태풍 ‘위니’가 중국에 상륙할 당시(18일 12시~18시) 백중사리*기간과 겹쳐 남‧서해안 일대에서 1일후 약 30∼80cm 이상 해수면이 상승하여 3일간 약 222억 원의 해수침수 피해가 발생한 바 있다. 당시 인천의 조위가 바람 등의 영향이 없었음에도 10.08m까지 상승하여 현재까지 가장 높은 해수면으로 기록되고 있다.

* 음력 7월 15일 이후 3∼4일 동안 조차가 크게 나타나는 시기

만약 이번에도 태풍이 해수면을 더욱 상승시키는 촉매로 작용할 경우, 서해안 일대는 최대 고조단계인 ‘위험*’ 단계까지 격상될 가능성이 있다. 또한, 야간‧새벽시간(22∼06시) 부근에 물이 가장 높게 차오를 것으로 보여, 야간 바다활동에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 인천(10.30m), 안흥(8.09m), 보령(8.63m), 군산(8.25m), 목포(5.63m)

이동재 국립해양조사원장은 “해상상황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자체 등에 통보하여 대비토록 하고 있으며, 본부 해양영토과와 해양조사원은 대조기간(7.12.~16.) 상황반을 운영하면서 지자체, 행정안전부 등 관계기관에 실시간 해수면 높이와 고조정보를 신속히 제공할 것”이라며, “국립해양조사원에서 제공하는 ‘실시간 고조정보 서비스*’ (www.khoa.go.kr/hightide)를 통해 해양정보를 지속적으로 확인해줄 것”을 당부했다.

* 실시간 관측‧예측 해수면 높이, 지역별 주요시설물의 최저지반 높이 등 해수면 관련 정보를 그래프, 지리정보시스템(GIS) 기반으로 표시


관리자
2018-07-11 18:59:35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정태길 전국선원노련 위원장 은탑산업훈장수상,근로자의 날/노노갈등 종식 연맹 대통합 공로인정
전기정 한중카페리협회 회장 기자간담회/내년도 9월15일한중카페리 항로개설30주년
정태순한국선주협회장(장금상선회장)이 22일 시내에서 해운전문지와 공동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사설칼럼] 도선사협회장학..
  [기사제보] 술에 취한 선장..
  [사설칼럼] 공무원직무유기..
  [기사제보] 스텔라데이지호..
  [기사제보] 문성혁장관세월..
  [기사제보] 문성혁해양부장..
  [동정]2019년미래해양과학..
  [동정]지역사회 어르신 초..
  [동정]목포해양대학교 교..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수산인재개발원..
  [동정]해양환경공단, 지역..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