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2월 22일 금요일 기사검색  
  부산항만공사, ..
  인천항 일자리 ..
  폴라리스쉬핑 3..
  DHL, 글로벌 연..
  Kuehne + Nagel..
  DHL 코리아, 20..
  CJ대한통운, ‘..
  이완영 의원, ..
  CJ대한통운, 해..
  한국조선해양기..
  한국선원복지고..
  한국선급, 영국..
  목포해수청 항..
  한국해양대, 신..
  목포해양대학교..
  김재철여수청장
  장귀표목지방청..
  박기훈SM상선사..
  '대한민국 해..
  김무홍 건설기..
  조봉기선협상무..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한국해운조합, 해상관광 홍보 다변화로 섬여행 관광객 유치

지하철 섬여행 광고물 게시, KTX 매거진 섬여행 기획기사 게재, 섬여행 정보 블로그 구축 등 하계 휴가철 대비 다양한 홍보활동 펼쳐

한국해운조합(이사장 임병규)이 차별화된 섬여행 홍보를 이어가며 하계 휴가철 대비 해상관광을 위한 고객과의 쌍방향 소통에 적극 나섰다.

우선, 해운조합은 하계 휴가철을 앞두고 지난 15일부터 한달간 서울메트로 2호선 객차내부에 섬여행 광고물을 게시하고 있다.
‘바다가 초대하는 대한민국 섬여행’이라는 테마의 광고물을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 내부에 게시함으로써 수도권 섬여행 잠재여행객의 눈길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고속철도 전 구간(KTX, ITX-새마을, ITX-청춘) 약 72,000개 좌석에 고정 배치되는 KTX 매거진 7월호에 섬여행 기획기사를 게재한다. KTX 매거진은 고속철도 전 구간에 독점적으로 공급되는 철도청 발행 공식 차내지로 월 990만, 일 33만명의 독자를 확보하고 있으며 지난 경강선 개통(2017.12.)과 함께 이용객 및 발행부수 증가(11만부)로 섬여행 홍보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소셜 미디어 활용 홍보방안으로 포탈 사이트에 섬여행 정보 블로그를 구축하여 매월 섬여행 정보를 업데이트한다. 권역별 가볼만한 섬을 월별 지정하여 섬여행 전문기자가 직접 취재한 후 여객선정보, 가볼만한 곳, 먹을만한 것 등 카테고리별 섬여행 컨텐츠를 지속적으로 누적함으로써 실질적인 섬여행 정보 전달에 집중할 예정이다.

이는 소셜 미디어를 통해 빠른 속도로 자발적인 정보확산을 유도하며 일방적 전달 방식의 전통적 마케팅과 달리 해당 컨텐츠에 대한 실시간 피드백으로 양방향 커뮤니케이션을 가능케 하는 장점이 있는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편, 조합은 2017년 12월 모바일승선권시스템을 개발하여 2018년 3월1일부터 완도․여수와 제주를 운항하는 카페리 운영선사를 대상으로 시범사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개선점 등을 보완하여 오는 9월부터 카페리 운영 선사를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까지는 시범운영 단계로 모바일승선권 이용이 많지 않으나 서비스 개시 이후 이용률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며, 인터넷과 스마트폰을 이용한 예매가 활성화되고 모바일 승선권 이용도 늘어남으로써 연안여객선 이용객 증가 및 섬여행 활성화 효과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조합의 이러한 지속적인 해상관광 홍보 노력과 여객선 업계의 편리하고 쾌적한 서비스 제공에 힘입어 2017년 여객선 이용객은 과거 10년 전보다 34% 증가한 1,690만명에 이른 바 있다.

조합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상관광 수요를 창출하기 위해 바다로이용권 사업 확대, 모바일 승선권 시스템의 안정적 정착, 여객선 승선절차 간소화 등 제도개선 및 다양한 홍보활동을 통해 국민의 해상교통 이용을 늘리고 해양관광을 활성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리자
2018-06-21 16:43:49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를 찢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기사제보] 세정수 배출 금..
  [사설칼럼] 김모교수, 선사..
  [기자수첩] 부산항 수출입 ..
  [알림방] 공동 호소문한..
  [기사제보] 징벌적 배상, ..
  [기자수첩] 승선근무예비역..
  [동정]김영춘 해수부 장관..
  [동정]여수지방해양수산청..
  [동정]해양환경교육원, 사..
  [동정]KSS해운, 자사주 71..
  [동정]해양환경교육기관(..
  [동정]12년 연속 노·사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