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21일 수요일 기사검색  
  한국선원복지고..
  IPA, 물동량 증..
  여수광양항만공..
  KN InteriorCha..
  DHL 코리아, 5..
  DHL 코리아, 20..
  제1차 권역별(..
  IPA 선사 터미..
  인천항, 동북아..
  이완영 의원, ..
  한국 해양산업..
  2018 조선기자..
  KIMST, 정보공..
  내가 뽑는 인생..
  내년도 대서양 ..
  차민식여수광양..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제 목   한국해양진흥공사 부산출범 환영과 당부
번 호
  1865
등록일
  2018-07-04 16:28:48
글쓴이
  관리자
- 해운산업재건의 만능키(key) 기대에 대한 부응이 필요하다.
- 해양항만중심도시 부산에의 애정과 관심을 당부드린다.
해양진흥공사 출범을 환영한다. 해양진흥공사는 선사들에 대한 투자·보증 사업을 추진해 선사들의 선박 발주 지원 등 해운사업 재건에 차질이 없도록 추진해나가야하며 운임·선가 등 해운시장의 변동에 대한 예측과 해운거래에 대한 분석 정보를 제공해 아시아 최고 수준의 해운 정보 기관으로 자리매김하기를 바란다.
한국해양진흥공사 출범과 함께 이제는 우리 해운업이 다시 도약할 때이다. 한국해양진흥공사가 마중물이 되어 빠른 시간 내에 글로벌 5대 해운강국으로 발돋움하고, 부산을 해양금융허브 및 해운 관련 정보와 전문가들이 모이는 아시아 해운허브로 만들어 나가야 할 것이다.
공사의 창립으로 위기에 처한 해운산업 재건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 부존자원이 없는 우리경제에 있어서 세계와의 소통과 교역보다 더 중요한 것은 없다할 것이다. 우리 앞에 펼쳐진 바다야 말로 세계로 뻗어나가는 창구이며 바고 그 중심에 해운산업이 있다.

《우리는 다음과 같이 한국해양진흥공사설립에 당부한다》
󰊱 한국해양진흥공사가 설립된데는 부산시민의 관심과 지원이 컸다. 부산에 본사가 설립된 만큼 그 취지를 충분히 살리기 위해서는 부산의 중소, 중견 해운·조선·관련기자재산업에의 적극적인 지원이 시급하다.
󰊲 자본금 확충이 시급하다 : 지금의 자본금으로는 턱도없다. 자본금을 최소 5조, 최대 10조원으로 상향조정되어야한다.
󰊳 특정선사나 외국선사보다 국적선사 지원에 우선되어야한다.
󰊴 지금까지 부산 해양금융종합센터 등의 실패를 반복하지 않기 위해서는 관료적인 행태는 지양되어야한다.
󰊵 사장과 임직원은 해양항만중심도시 부산에의 애정과 관심을 당부드린다.
한중항로 카페리선박 국내조선소와 중국조선소 건조 승선체험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기사제보] 한중훼리 낙하..
  [기사제보] 문병일전무이사..
  [기자수첩] 김영춘장관, 해..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동정]인천 해양수산 분야..
  [동정]해양문화 확산 및 ..
  [동정]충무공 이순신의 항..
  [동정]『바다를 알면 미래..
  [동정]국립해양박물관, 날..
  [동정]한국해양대, 해양사..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