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9월 16일 월요일 기사검색  
  53명의 귀중한 ..
  KSA, 창립 70주..
  부산항 선박안..
  퀴네앤드나겔 (..
  시장 혼란 우려..
  MI, 2019년 8월..
  목포해수청, 해..
  정부가 인증한 ..
  해수부, 세계수..
  팬스타테크솔루..
  대한해운, ‘SM..
  한국선급 케이..
  추석 연휴, 안..
  2019년 해양안..
  해양환경공단, ..
  오운열해양정책..
  한기준중앙해심..
  김희갑해양환경..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 근절 위한 대책 마련 나서

- 9. 5. 관계기관 대책회의 개최, 행정처분 강화 등 논의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9월 5일(목) 오후 3시 부산에서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을 근절하기 위한 관계기관 대책회의를 갖고, 대응 및 협력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는 해양수산부, 동해어업관리단, 대검찰청, 해양경찰청, 국립수산과학원, 지자체,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및 수협 어업정보통신국 등 관계기관이 참석한다.

오징어 공조조업은 채낚기 어선이 불빛을 밝혀 오징어를 모으면 트롤어선*이 그물을 이용해 한꺼번에 대량의 오징어를 잡는 불법 조업방식이다. 오징어 공조조업은 야간에 짧게 이루어져 현장에서 혐의를 입증하기 위한 증거 확보가 쉽지 않고, 최근에는 불법 수익금도 현금으로 거래되고 있어 적발이 어려운 실정이다.

* 트롤어선: 자루 모양의 그물어구를 끌어서 어획하는 어선

이에, 해양수산부를 비롯한 관계기관은 2014년부터 대책회의를 갖고 오징어 자원 보호 및 어업질서 확립을 위한 긴밀한 정보 공유 및 협력 체계를 갖춰오고 있다.

이번 회의에서는 불법어업 단속의 실효성을 확보하기 위해 ▲ 관계기관 특별단속 ▲ 어선위치정보 공유를 통한 어선위치 모니터링 강화 ▲ 수산관계법령 위반 어선 행정처분 강화 ▲ 오징어 총허용어획량(TAC) 관리 강화 등을 논의한다. 아울러, 해양수산부와 관계기관들은 공조조업 외에 다른 형태의 불법조업*에 대해서도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 참고 1 : 대형트롤 동경 128도 이동조업, 선미식 불법조업, 채낚기어선 광력 위반 등참고 2 : 공조조업 및 관련 불법어업 단속 적용 법령 참조

오징어 불법 공조조업과 같이 해당 어선에 허가된 어업방식으로 다른 어업을 하는 어선의 조업활동을 돕거나, 다른 어업을 하는 어선의 도움을 받아 조업하다가 단속될 경우 「수산자원관리법」 제64조에 따라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박승준 해양수산부 지도교섭과장은 “엄중한 단속과 함께 행정처분의 실효적 처벌이 가능하도록 제도를 강화하는 등 불법 공조조업 근절을 위해 노력하겠다.”라며, “어업인들도 자발적으로 수산자원 관리 및 보호에 동참할 수 있도록 홍보와 교육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관리자
2019-09-05 07:36:37
남기찬 사장, 28일 취임 1주년...성과와 과제‘사람이 행복한 상생의 부산항’구현에 매진
고부가가치 항만으로 새로운 일자리 창출/부산항만산업총연합회 처녀 출범식 개최
(제24회 바다의 날 기획특집)연태훼리 ‘푸른돌고래’호 승선취재
박영안KP&I회장, “세계적인 클럽으로 성장 시킬 터”해운기자단과 간담회
정태길 전국선원노련 위원장 은탑산업훈장수상,근로자의 날/노노갈등 종식 연맹 대통합 공로인정
  [기사제보] 골든레이호 23..
  [기사제보] 생활물류서비스..
  [기자수첩] 평생 ‘꽃길만 ..
  [기사제보] 복지포인트는 ..
  [사설칼럼] 여수항공동순번..
  [기자수첩] 대저해운,평택/..
  [동정]해수부노조 세종시 ..
  [동정]한국해양대 2020학..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부음]이인수이사장빙모상
  [동정]김양수 해수부 차관..
  [동정]찌르본 연안쓰레기..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