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0월 23일 화요일 기사검색  
  수출입 화물 국..
  붕괴직전, 지방..
  부산해수청,제..
  DHL 코리아, 고..
  DHL 익스프레스..
  DHL 코리아, 친..
  윤준호 의원, ..
  박주현 의원, ..
  CJ대한통운, 제..
  여수광양항만공..
  장보고이순신 ..
  한국해양대, 국..
  해수부, 겨울철..
  해수부-부산시-..
  서해어업관리단..
  최 준 욱 해양..
  박 경 철 인천..
  최 완 현 수산..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세방(주) 물류업체 최초, AEO 우수사례 경진대회(BP) 입상

종합물류기업 세방이 그동안 공들여 관리해 온 AEO 인증 관리 체계의 우수성을 인증 받았다.

세방은 지난 27일 관세청이 주관하고 대전정부청사 후생관 대강당에서 열린 '2017년 AEO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동상을 수상하였다고 밝혔다.

7회째를 맞는 그동안의 AEO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숱한 수출입 업체들을 제치고 물류 기업이 본선에 진출하여 동상 이상의 상을 수상한 경우는 이번이 최초였기 때문에 어느 때보다 그 의미는 크다고 볼 수 있다.

행사 주최관계자 역시, 이번 세방의 사례를 계기로 수출입 업체 뿐만 아니라, 물류 업체 역시 얼마든지 AEO 인증을 가치 있게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 증명되었고, 추후 타 물류 업체들의 활발한 AEO 인증 활용 사례가 공유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이번 세방의 수상을 높게 평가하였다.

세방 정호철 대표이사는 “이번 수상이 그 어떤 물류 업체보다 검증된 수출입 물류 공급망을 운영하는 회사로서 인증 받는 계기가 된 것 같아 자부심을 느낀다.”고 전했으며, “앞으로도 빈틈 없는 수출입 안전관리에 기반한 AEO 표준 프로세스 운영을 통해, 최초 AEO 우수사례 인증 물류 기업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관세청은 이날 11월 27일 대전정부청사 후생관 대강당에서 ‘2017년 AEO 우수사례 경진대회’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김영문 관세청장을 비롯해 각 지역 세관장, AEO 진흥협회장 김천주(캐논코리아 비즈니스 솔루션 대표이사) 등 수출입 제조업, 물류업 및 무역업 종사자와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성황리에 진행되었다.

이날 경진대회에서 대상은 LG디스플레이(주), 금상은 (주)비엠티, 은상은 삼성SDI(주), 동상은 세방(주)가 수상하였으며, 세종공업(주), (주)일지테크, 한국도요타자동차(주), 두산인프라코어(주), (주)경신 등 5개 업체가 장려상을 수상하였다.

한편 AEO(Authorized Economic Operator : 수출입안전관리우수공인업체) 제도는 수출입업체, 운송인, 창고업자, 관세사 등 무역과 관련된 업체들을 관세당국이 법규준수, 안전관리 수준 등에 대한 심사를 실시한 후 공인하는 제도로서, 무역 관련 업체들의 폭 넓은 거래처 확보, 비용 절감, 국가 간 수출입 원활을 위해 운용되고 있다, 2017년 현재 AEO 공인 인증 업체의 수는 700여개에 달한다.

관리자
2017-11-29 21:20:42
한중항로 카페리선박 국내조선소와 중국조선소 건조 승선체험
지방해운대리점업계 과당경쟁 덤핑요율등 시장질서 난립
(한국해운조합 창립69주년 임병규이사장 특별인터뷰)
한국선급 디지털 시대 선급의 역할 재정립 의지 천명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기사제보] 해운대리점협회..
  [기사제보] 선원 유족급여..
  [기자수첩] 5백톤이하 소형..
  [사설칼럼] 정태순회장의 ..
  [사설칼럼] 김영춘장관 학..
  [사설칼럼] 고위 공직자는 ..
  [동정]해양환경교육원, 안..
  [동정]필수도선사 정년연..
  [동정]해양부, 제주해사고..
  [동정]KIOST-이집트 국립..
  [동정]해양수산인재개발원..
  [동정]국제적인 IUU어업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