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기사검색  
  5백톤이하 선박..
  엄기두 해운물..
  美中 무역갈등 ..
  IPA, AEO공인인..
  퀴네앤드나겔의..
  DHL 익스프레스..
  CJ대한통운, 남..
  KIFFA, 청년취..
  2018 물류산업 ..
  박주현 의원,군..
  한국선급 TCC, ..
  한전 등 관계기..
  중국 CGV에서 ..
  펄떡이는 싱싱..
  한국해양대, Ma..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제 목   꿈을 이루는 길 , 이종석의 이야기
번 호
  30
등록일
  2010-12-21 17:57:50
글쓴이
  관리자
이종석 지음|신국판 전면 칼라|320쪽|값 20,000원|978-89-5640-789-0 03800

6.25의 상흔을 딛고 갖은 고초를 겪으면서 학업을 성취하고 공직에 취임한 후 만 33년 동안 해양수산 분야에서 봉직한 이종석의 이야기입니다. 이 도서가 귀사의 소개로 많은 독자들과 만나길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1. 저서의 내용

이종석은 철모르던 시절에 일제강점기와 8․15광복, 그리고 정부 수립기를 겪으면서 세상에 눈뜨기 시작한다.

그는 6․25전쟁으로 학업을 중단하고 피난 생활을 겪었다. 그러나 그는 학업을 포기하지 않는다. 가난이 그를 힘들게 하여도, 세상이 그를 버려도 그는 ‘배움’을 포기하지 않았다. 그렇게 어렵사리 학업을 계속하게 되고 고려대 법대를 졸업한 후 그는 공직에 입문하게 된다.

그는 진취적인 사고와 공정무사(公正無私)라는 신념으로 공직생활에 임한다. 한편으로는 여가를 활용하여 ‘나’ 자신을 위한 길보다는 이웃의 어려움과 생활의 불편함 등을 개선하기 위해 힘써 낙후지역 주민의 불편을 해소하고 생활편의를 증진하였다.

저자는 끊임없이 도전한다. 그리고 무언가를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여 이루어 낸다. 1999년에는 마산항 개항 100주년을 맞이하여 마산지방해양수산청장으로서 국가행사인 ‘제4회 바다의 날’ 기념행사를 마산항에 유치하여 성공적으로 개최한다. 이는 한일어업협정체결로 인해 사기가 저하되었던 어민들에게 큰 힘이 되었다.

󰡔꿈을 이루는 길󰡕에서 저자 이종석은 자신의 평이하지 않은 삶과 지나온 세대에 대해 이야기한다. 그러나 그의 이야기는 단순한 과거사나 담론이 아니라 경험과 실천에서 우러나온 당위이며 외침이다. 그리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삶의 방향을 제시해주고 있다.


2. 덧붙이는 글 : 출판기념회 개최

이종석(李鍾石) 전마산지방해양수산청장(현(주)용마산업 대표이사)이 󰡔꿈을 이루는 길󰡕 출판기념회를 갖는다. 그는 6․25전쟁의 상흔을 딛고 갖은 고초를 겪으면서 학업을 성취하고 공직에 취임한 후, 만 33년 동안 해양수산 업무를 수행하였다. 그는 1999년 6월 30일에 명예퇴직하면서 국가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홍조근정훈장을 받았다. 퇴임 후 한국컨테이너부두공단 본부장을 거쳐 (주)용마산업을 설립, 대표이사로 있으면서 그동안에 있었던 일들을 흥미롭게 펼친 자서전이다.

▣ 일시 : 2010. 12. 22(수) 저녁 6시
▣ 장소 : 전쟁기념관 뮤지엄 웨딩홀

3. 저서의 주요 목차

제1부 격동의 세월
제2부 강에서 바다로
제3부 웅비를 품고 내달린 곳, 꿈을 이루다
제4부 새로운 길
제5부 내가 본 우리나라 대통령들
제6부 덧붙이는 이야기

4. 저자 소개

剛巖 李鍾石
충남 서산 음암 출생
성남고등학교 졸업, 고려대학교 법학과 졸업
교통부 묵호지방해운국, 인천지방해운국, 교통부 해운국
인천지방항만관리청(행정사무관), 경찰대학 강사(겸임)
해운항만청 해운국, 군산지방해우항만청 총무과장
해운항만청 감사담당관실
부산지방해운항만청 재무과장(서기관)
해운항만청 법무담당관, 해운항만청 공보담당관
해양수산부 부이사관, 마산지방해양수산청장
마산청장 명예퇴임
한국컨테이너 부두공단 관리본부장(이사)
(주) 용마산업 대표이사(현재)

포상
해운항만청장 표창
우수공무원 표창(대통령)
홍조근정훈장(대통령)
    
엠에스엘테크놀리지, 등부표 분야 작지만 강한 강소기업으로 자리잡아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기자수첩] 선박입출항법 ..
  [사설칼럼] 임병규이사장 ..
  [사설칼럼] 한국해양진흥공..
  [기사제보] 부산공동어시장..
  [기사제보] 김해공항 국제..
  [기자수첩] 선박보험료 ‘..
  [동정]해양환경·안전분야..
  [동정]조선통신사 사행로 ..
  [동정]해양환경공단, 주민..
  [동정]윤병두 동해해경청..
  [동정]한국해양대 도덕희 ..
  [동정]KMI, 세계국제법협..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