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2월 16일 토요일 기사검색  
  한국해운조합, ..
  KSA Hull P&..
  승선근무예비역..
  Kuehne + Nagel..
  DHL 코리아, 20..
  글로벌 DHL Exp..
  이완영 의원, ..
  CJ대한통운, 해..
  CJ대한통운, 독..
  심해수색 선박(..
  해양진흥공사, ..
  여수해수청, 재..
  팬스타크루즈, ..
  군산해경, 지역..
  한국, 책임 있..
  김재철여수청장
  장귀표목지방청..
  박기훈SM상선사..
  '대한민국 해..
  김무홍 건설기..
  조봉기선협상무..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대만의에바항공, 헬로키티인천.타이베이 취항식 행사
에바항공,“헬로키티” 하늘을 날다

대만 국적사 EVA AIR(에바항공) 의 헬로키티 항공기가 12월 9일부터 “인천-타이베이” 노선을 매일(주7회) 운항한다.
헬로키티 항공기는 에바항공의 20주년을 기념하여 그 동안 “타이베이-후쿠오카” 노선에 한해 운항되었던 항공기이었지만, 선풍적인 인기를 끌면서 이번에 인천 노선에도 취항하게 된 것이다.
이번에 운항하게 된 헬로키티 항공기는 올 해 새롭게 꾸민 [Apple, Magic, World] 라는 세가지 테마로 이루어져 있는데, “인천-타이베이” 노선을 취항하는 헬로키티 항공기는 “Apple” 이라는 테마를 가지고, 에바항공의 로고와 상징인 녹색 꼬리 부분을 제외하고는 항공기의 외부 전체를 “헬로키티와 친구들” 그리고 “사과’ 모양의 캐릭터로 채워놓았다.
헬로키티는 사과 다섯개 만큼의 키와 사과 세개 만큼의 몸무게라는 이야기 속에, 빨갛고 푸른 사과는 여행의 달콤함과 신선한 풋풋함을 나타냄과 동시에, 헬로키티와 에바항공을 상징한다.
이러한 비행기 외형뿐만 아니라, 승무원들의 앞치마에서부터, 좌석의 쿠션과 머리받침대, 종이컵, 티슈 등 각종 물품들과 기내식사 메뉴와 식판, 디저트까지 모두 100여개 이상의 장식품들이 모두 깜직한 헬로키티 이미지로 꾸며진다는 것 또한 가장 큰 특징 중의 하나이며, 에바항공의 비행기내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한정판 헬로키티 면세품 역시 이색적이다.
공항 체크인시 교환하는 보딩패스부터 이륙시까지 헬로키티가 언제나 함께 한다는 것이 에바항공측의 설명이다.
이번 헬로키티 항공기를 위해 새로 제작된 A330-300 기체는 30석의 프리미엄 로레알 클래스와 279석의 이코노미 클래스를 제공한다. 승객의 편의를 위해 보다
넓은 좌석 (프리미엄 클래스 62인치, 이코노미 클래스 32인치)를 제공하며, 9인치 터치스크린에는 AVOD, USB, IPOD, RCA 단자 등도 기본 지원한다.
에바항공은 현재 59대의 항공기를 보유하고, 4대륙 50개 이상의 도시를 운항하고 있는 아시아 지역 최대 항공사 중의 하나이다.
헬로키티 항공기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http://evakitty.evaair.com에서 얻을 수 있다.


김선희기자

김선희기자
2011-12-10 15:12:42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를 찢어야 할때
KP&I, 3년내 보험료 1억4천만달러 세계10위,전략물자수송 진흥공사 보증선박 KSA통합 조건
취업에 강한 ‘목포해양대’에 가다,해양분야의 선구자의 길 나선 국립 목포해양대학교
  [기자수첩] 부산항 수출입 ..
  [알림방] 공동 호소문한..
  [기사제보] 징벌적 배상, ..
  [기자수첩] 승선근무예비역..
  [기자수첩] SM그룹 대기업..
  [기자수첩] 전국선원연맹, ..
  [인사]해양부국장급인사
  [동정]울산항만공사 독서..
  [동정]해운해사분야 국제..
  [동정]KIOST, ‘동반성장 ..
  [동정]국제해운대리점협회..
  [동정]해양환경공단-한국..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