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기사검색  
  시민들과 함께..
  차민식 사장, ..
  배재훈 사장, ..
  싱가포르를 기..
  근무환경 열악,..
  팬스타엔터프라..
  올해 해양수산 ..
  공영홈쇼핑에 ..
  반부패 익명신..
  모든 국제여객..
  최초 LNG예선 ..
  대한해운, 325,..
  군산해경, 해삼..
  국립해양박물관..
  한국해양어린이..
  주강현해양박물..
  장영태KMI원장
  김진하 현대상..
  박종록해양부국..
  『바다는 비에 ..
  고병욱,지식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머스크, 해상과 철도 운송을 결합한 AE19 서비스 첫선

덴마크 해운 종합 물류 회사 머스크가 해상과 철도를 결합한 첫 AE19 서비스의 시험운송에 성공했다.

지난 2019년 8월 7일 폴란드의 그단스크 항에서 국내외 고객, KOTRA, 선사 및 항만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머스크의 첫 AE19의 성공적인 도착을 축하하는 행사가 열렸다.

이 서비스는 주요 아시아 항구에서 러시아 극동의 보스토치니 항을 해상으로 연결한 후 대륙 간 철도 운송을 통해 보스토치니에서 상트페테르부르크까지 단 10일 만에 러시아를 횡단하는 서비스로, 이후 유럽 역내 운송을 통해 유럽의 주요 항구를 이어 경쟁적인 운송 시간을 제공한다.

AE19은 타 대륙횡단열차 서비스가 국경을 지날 때 발생하는 정체가 없어, 아시아-유럽 서비스의 기존 운항 시간을 약 절반으로 단축시킴으로써 빠른 운송을 원하는 고객에게 새로운 옵션을 제시한다.

특히, 한국을 비롯한 중국과 일본 등의 아시아의 선적지에서도 브레머하펜과 발틱 인접 국가로 빠르고 편리하게 운송할 수 있다.

머스크 즈솔트 카토나 동유럽 본부장은 “AE19은 현재 머스크의 아시아 – 유럽 해상 서비스와 더불어 신속한 운송이 중요한 아시아, 러시아 및 유럽의 고객들에게 가격 경쟁력은 유지하는 동시에 매력적인 운송 시간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말했다.

또한, AE19의 첫 항차의 주요 고객인 판토스 로지스틱스의 김경찬 차장은 “AE19 서비스는 비용과 효용의 양쪽 측면을 모두 만족시키며 동유럽 물류에 새로운 대안으로 부상할 것을 믿는다”라며 “머스크와 지속적인 협력을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머스크는 이번 운송의 경험을 바탕으로 9월부터 정기 운행을 준비하고 있으며, 폴란드를 비롯한 체코 및 슬로바키아에 거점을 둔 한국 고객사로부터 많은 관심과 문의를 받고 있다.


관리자
2019-08-23 08:24:12
올해에는 먼저 사내방송 스튜디오를 설치·운영하고, 방송사업 추진을 위한 컨설팅을 추진할 예정입니다이연승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이사장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제24대 한국선급 이형철회장 2025년 등록선대1억톤,매출액2천억달성 목표 청사진제시
김준석 해운물류국장 기자간담회개최,흥아해운 장금상선 통합법인 운영자금 정상적 대출
‘길은 길 아닌 곳을 지나간 사람들로 인해 만들어진다’좌우명“해양교통안전체계 구축에 공단 역량을 집중할 계획”
(충남 보령항 정계지 미확보 예선추가 등록 행정심판)
  [사설칼럼] 한국 선급이 나..
  [사설칼럼] 선원노련위원장..
  [사설칼럼] 한국 선급이 나..
  [사설칼럼] KSA·한국해운..
  [기사제보] 경운기 사고 교..
  [사설칼럼] 무기명 ‘비밀..
  [구인]해양환경공단, 해양..
  [동정]‘인문학하는 경영..
  [동정]해대 총동창회장 박..
  [동정]설 연휴기간 울산항..
  [동정]재도약 원년 선포한..
  [동정]해양환경공단, 창립..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