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4월 20일 토요일 기사검색  
  부산청, 청원경..
  범 인천항 재난..
  여수해수청, 20..
  CJ대한통운 발..
  퀴네앤드나겔의..
  CJ대한통운 미..
  한-키리바시 해..
  어업법인 수산..
  해양수산인재개..
  해수부, 한국형..
  포스에스엠, KT..
  한국선급, 수소..
  군산해경, 19일..
  빛 봄바다 넘실..
  해양 신산업 육..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김 태 석 평택..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CJ대한통운 후원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27일 개막

CJ대한통운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모터스포츠 축제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오는 27~28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올 시즌 9라운드를 질주한다.

CJ대한통운은 오는 27일 용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개막전을 펼친다고 14일 밝혔다. 10월까지 경기 용인시, 전남 영암군, 강원도 인제군 등 국내 유수 서킷인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 인제스피디움에서 6개월에 걸쳐 총 9차례 레이스를 개최할 계획이다.

2019 시즌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은 5개 부문 8개 클래스에서 다채로운 경주가 펼쳐진다. 기존 6000 클래스, GT 클래스(GT1·GT2), BMW M 클래스 외에 미니(MINI) 챌린지 코리아(쿠퍼 JCW·쿠퍼 S·쿠퍼 레이디)와 래디컬 컵 아시아가 추가됐다.

27일 1라운드 개막전에는 슈퍼6000, GT, BMW M, 래디컬 컵 등 4개 종목이 선보인다. 슈퍼레이스의 최상위 레벨인 슈퍼6000 클래스에는 스톡카(Stock Car)들만 출전한다. 스톡카 레이스는 아시아에서는 유일하게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서만 볼 수 있다. 국내, 외의 최고수준 선수들이 참가하는 최상위 클래스다.

GT 클래스에는 대회 규정에 맞게 개조된 양산차들이 참가한다. 주변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친숙한 차량들이 보여주는 의외의 움직임이 흥분을 자아내는 레이스다. 직접 운전해본 경험이 있었던 차종들이 출전하는 만큼 일반 팬들의 관심이 높다. 올 시즌에는 엔진출력에 따라 GT1과 GT2 클래스로 구분해 레이스가 펼쳐진다.

지난해 슈퍼레이스에 처음 선보인 BMW M 클래스는 'BMW M4 쿠페'만 참가하는 원메이크 레이스(단일 차종 경주)다. 래디컬 컵은 영국의 고성능 스포츠카 제조사 래디컬(RADICAL)에서 제작한 SR1 모델로 치러지는 레이스로 182마력을 내는 1,300㏄의 직렬 4기통 엔진을 사용하는 SR1은 제로백(0→시속 100㎞)이 3.6초에 불과하고 최고 속도는 시속 222㎞에 달한다. 올해 처음 슈퍼레이스에 도입됐다.

CJ대한통운은 최첨단 기술의 집약체인 레이싱머신과 모터스포츠의 역동성을 통해 글로벌 첨단 물류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는 회사의 이미지를 전 세계로 전달하고자 2016년부터 국내 최대 레이싱 스포츠 대회인 슈퍼레이스 타이틀 스폰서십을 맡고 있다.

대회 스폰서십과 함께 CJ대한통운이 직접 후원하고 있는 ‘CJ로지스틱스 레이싱’팀도 이번 슈퍼레이스에 참가한다. 국가대표 레이서로 불리며 지난해 공인 100경기 출장을 기록한 황진우 감독 겸 선수와 새롭게 영입한 이정우, 강진성 선수의 환상적인 호흡이 기대된다.

이정우 선수는 일찍이 일본에서 개인 소속으로 일본의 여러 대회에 출전하며 빠른 성장가능성을 온몸으로 보여준 일본 유학파 신예 선수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모터스포츠가 더욱 대중화될 수 있도록 관객들에게 다양한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함과 동시에 참가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성공적으로 대회를 운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CJ대한통운은 슈퍼레이스 외에도 글로벌 물류기업으로 도약하고 있는 회사의 이미지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 2016년부터 PGA 무대에서 활약중인 김시우, 안병훈, 강성훈 선수 등 8명의 골프선수들을 후원하고 있다.

또 CJ대한통운은 스포츠 스폰서십을 바탕으로 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평소 접하기 어려운 레이싱, 골프 경기에 지역 아동들을 초청해 체험 및 관람 기회를 제공하여 미래의 꿈나무인 아동들이 다양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관리자
2019-04-15 17:09:15
전기정 한중카페리협회 회장 기자간담회/내년도 9월15일한중카페리 항로개설30주년
정태순한국선주협회장(장금상선회장)이 22일 시내에서 해운전문지와 공동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 찍어야 할때
  [기사제보] 문성혁장관세월..
  [기사제보] 문성혁해양부장..
  [사설칼럼] 부발협, 해운해..
  [기사제보] 미세먼지, 국가..
  [사설칼럼] 이권희회장, 회..
  [사설칼럼] 대통령직 인수..
  [동정]SM상선, 국내외 화..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공간건축학부 ..
  [동정]울산항만공사, 강원..
  [동정]울산항만공사 - 울..
  [동정]해양환경공단, 워라..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