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기사검색  
  차민식사장, 이..
  KSA 임병규 이..
  선원의 소중함..
  CJ대한통운, 영..
  CJ대한통운, 콜..
  CJ대한통운 발..
  해수부, 수산물..
  한국조선해양기..
  북태평양수산위..
  해양진흥공사 ..
  해운업계 6조원..
  해수부, 한국형..
  BPA 조정선수단..
  해양수산인재개..
  초등학생 대상 ..
  김종성항만물류..
  문성혁해양부장..
  김 태 석 평택..
  고병욱,지식사..
  세월호 해난참..
  주성호 전차관..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DHL 코리아, 전주국제영화제 공식 물류 파트너 19년째 지속

온도, 습도에 민감한 필름의 안전한 운송을 위해 특별 패키징 솔루션 제공

세계적인 국제특송기업 DHL 코리아(대표 한병구)가 3일 개막하는 제 19회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 활동한다고 밝혔다. 이로써 DHL 코리아는 전주국제영화제가 처음 시작한 2000년 이래 19년 연속 공식 물류 파트너로 후원을 이어간다.

DHL 코리아는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서 전 세계 각국에서 출품되는 246편의 영화 필름 및 제반 물품을 안전하게 수급했다. 특히 온도와 습도에 민감한 영화 필름을 손상 없이 운송하기 위해 맞춤 패키징 솔루션을 제공했으며, 영화제 개막 일정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빠른 통관 서비스를 지원했다.

DHL 코리아는 이번 전주국제영화제를 시작으로 서울국제여성영화제, 서울환경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제천국제음악영화제 등 올 한해 국내에서 개최되는 10여개 국제 영화제를 후원할 예정이다.

한병구 DHL 코리아 대표는 “19년간 전주국제영화제의 공식 물류 파트너로 활동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DHL의 전문성과 글로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국내 영화 산업 발전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제19회 전주국제영화제는 재일교포 정의신 감독의 ‘야키니쿠 드래곤’를 개막작으로 5월 3일부터 12일까지 10일간 전주 영화의 거리에서 열린다.
관리자
2018-05-03 17:22:36
전기정 한중카페리협회 회장 기자간담회/내년도 9월15일한중카페리 항로개설30주년
정태순한국선주협회장(장금상선회장)이 22일 시내에서 해운전문지와 공동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전국항운노조연맹과 한국항만물류협회 노사간 로테르담 상해 청도 롱비치항 시찰 현장르포
선주가 믿고 맡길 수 있는 선박관리 전문기업 발돋움강수일 한국선박관리산업협회 회장 인터뷰
구태의연한 선원법개정으로 해상직선원들의 최저임금제 적용논란 종지부 찍어야 할때
  [사설칼럼] 공무원직무유기..
  [기사제보] 스텔라데이지호..
  [기사제보] 문성혁장관세월..
  [기사제보] 문성혁해양부장..
  [사설칼럼] 부발협, 해운해..
  [기사제보] 미세먼지, 국가..
  [인사]위동항운 인사
  [동정]한국해사재단, 해사..
  [동정]문성혁 해수부 장관..
  [동정]해양환경공단, 고객..
  [동정]한국해양대, 무료 ..
  [인사]해양수산부 인사
주소 : (04550) 서울시 중구 을지로14길 8(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