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08월 22일 수요일 기사검색  
  美中 무역갈등 ..
  친환경 항만 조..
  APEC 선원 교육..
  IPA, AEO공인인..
  퀴네앤드나겔의..
  DHL 익스프레스..
  CJ대한통운, 남..
  KIFFA, 청년취..
  2018 물류산업 ..
  박주현 의원,군..
  한국선급 TCC, ..
  한전 등 관계기..
  한국해양대, Ma..
  독일 소비자의 ..
  완도산 전복, ..
  주강현해양박물..
  조규열해양진흥..
  김종현해양진흥..
  조봉기선협상무..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온라인 발송 솔루션 MyDHL+ 선보여
 기존 MyDHL의 업그레이드 버전, 복잡한 해외 발송 절차 간편하게 개선
 가장 많이 사용되는 발송 도구 기능을 통합한 단일 플랫폼으로 이용자 편의 크게 증대

국제특송기업 DHL 코리아(대표 한병구)가 고객 중심의 온라인 발송 솔루션 ‘마이DHL플러스(이하 MyDHL+)’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MyDHL+는 복잡한 해외 수출입 발송 업무를 쉽고 간편하게 돕기 위한 온라인 발송 플랫폼으로 기존 MyDHL의 업그레이드버전이다.

MyDHL+는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직관적으로 개선하여 이용자들의 편의를 크게 개선했다. 기존에 수출•수입 발송 업무에 따라 개별적으로 열어야 했던 발송 툴들을 사용자 중심의 단일 플랫폼으로 통합함으로써 단 한번의 로그인으로 모든 기능을 이용 수 있게 됐다.

또한, 통관에 필요한 주소 및 정보 등을 미리 저장해 놓으면 운송장 등의 서류 작성 시 매번 같은 정보를 입력하는 번거로움을 피할 수 있게 됐으며, 자주 쓰는 기능을 중심으로 개인 맞춤형 메뉴 구성이 가능하다.

기본적인 발송 관리 기능 외에도 △요금 견적 및 배송 예정일 확인 △물품 픽업 상태 조회 및 예약 △실시간 배송 조회 △임시 저장 발송물 수정 및 진행 △배송 정보 간편 조회 및 설정 △전자서류통관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DHL 코리아 한병구 대표는 “MyDHL+는 이전 보다 빠르고 효율적인 발송 관리 기능으로 이용자들의 업무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키며, 궁극적으로 해외 수출입 업무를 성공적으로 이끄는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관리자
2018-04-03 09:53:08
국적선사 비정규직 선원 정규직 전환 시급하다
한중카페리항로 전면개방에 대비해서 사전대비책을 서둘러야 한다
임병규 한국해운조합이사장 해양부출입 해운전문지 기자단 인터뷰
故 해옹 배순태회장 1주기 추모 및 제막식행사/비문에‘백절불굴 철석정신’해운사 큰 족적 남겨
이연승선박안전기술공단 이사장 취임 100일 해양부출입해운전문지기자단 간담회
  [기사제보] 부산공동어시장..
  [기사제보] 김해공항 국제..
  [기자수첩] 선박보험료 ‘..
  [사설칼럼] 예선업공급과잉..
  [사설칼럼] 임시승선자도 ..
  [기자수첩] 청와대 공기업 ..
  [동정]해양환경·안전분야..
  [동정]조선통신사 사행로 ..
  [동정]해양환경공단, 주민..
  [동정]윤병두 동해해경청..
  [동정]한국해양대 도덕희 ..
  [동정]KMI, 세계국제법협..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