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0월 23일 월요일 기사검색  
  2017년 9월 울..
  선협, 무역협회..
  SM상선, 첫 공..
  DHL 코리아, 에..
  DHL 코리아-서..
  DHL 코리아, 20..
  CJ대한통운, 대..
  KIFFA 및 경기..
  CJ대한통운, 이..
  해수부, 해군 ..
  폴라리스쉬핑, ..
  한국선원복지고..
  해상노련, 인천..
  해경, 해양사고..
  한국해양소년단..
  박준권 중앙해..
  조승환 해양정..
  김양수 기획조..
  로지스틱스
  해양플랜트의 ..
  (사)한국해기사..
  삼화회
  청록회
  양띠해양회
델타항공, 의약품 화물 수송을 위한 IATA의 CEIV 인증 획득
CEIV 취득에 성공한 첫 번 째 미주 항공사

델타항공은 의약품 관련 화물 수송을 위한 국제항공운송협회(IATA)의 "Center of Excellence for Independent Validators (CEIV)" 인증을 취득했다.

미국을 근거지로 운항 중인 글로벌 항공사 중에서는 델타항공이 최초로 CEIV 자격을 획득했다.

델타항공이 CEIV-Pharma 자격을 취득함으로써, 암스테르담, 브뤼셀, 밀라노, 파리, 로마에 위치한 다른 CEIV 인증 파트너 기업들과 더욱 더 활발한 공항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가능해졌다.

특히, 대서양 횡단 노선에서 원활한 네트워크를 형성하며 의약품 취급 인증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가레스 조이스 (Gareth Joyce) 델타항공 화물 및 공항 승객서비스 수석 부사장은 "환자들의 안정성을 고려하였을 때, 건강관리와 의약품 산업에서 안전하고 효율적인 의약품 운송은 저희에게도 매우 중요한 부분입니다." 라고 말하며, "델타항공은 의약품 제작자들로부터 요구되는 모든 규정과 지침들을 준수하기 위하여 기술, 장비, 직원들을 포함한 전체 작업과정에 상당한 투자를 해왔습니다." 라고 설명했다.

CEIV 의약품 운송 자격은 델타의 조인트 벤처 파트너이자 또 다른 CEIV 자격 취득사인 에어프랑스-KLM의 마르틴에어 카고팀에게도 중요한 기회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델타, 에어프랑스, 그리고 KLM은 세계적인 무역 노선의 네트워크를 형성하며 더욱 더 널리 의약품을 운송하는 것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가레스 조이스 (Gareth Joyce) 델타항공 화물 및 공항 승객서비스 수석 부사장은 "CEIV 취득으로 인해 델타, 에어프랑스, 그리고 KLM이 시간과 온도에 민감한 고 가치 품목의 물류들을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운송할 수 있게 되면서 우리의 비행기가 의약품 산업에 세계적으로 기여할 수 있는 더 큰 기회를 열어주었습니다." 라고 설명했다.

닉 카린 (Nick Careen) 국제항공운송협회 공항, 승객, 화물 및 보안 담당 부사장은 "북미 화물 시장은 전세계 무역의 20% 이상을 차지하는 세 번째로 큰 시장입니다. 북미 시장 운영 중 큰 부분을 기여하는 회사들 중 하나인 델타항공이 CEIV 자격을 취득한 것은 항공사 이용 고객들이 온도유지에 민감한 의약품들이 흠잡을 데 없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운송될 것을 확신하는 데 뿐만 아니라, 북미 지역 자체에도 활기를 불어넣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들의 성과와 그로 인해 이 산업이 의약품 운송을 위한 세계적인 기준에 한 걸음 가까워졌음을 축하하고 싶습니다." 라고 소회를 밝혔다.

의약품 운송과 델타 카고의 물류 운송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deltacargo.com을 방문하거나, 델타카고의 고객서비스센터 +1 800- DL-CARGO or +1-612-266-3900 에서 얻을 수 있다.

관리자
2017-08-25 16:43:31
‘삼부해운’ 반세기를 넘어 100년기업 성장 기원, 창립50주년 기념식 개최
평택 여수항 자유계약제 예선투입 ‘과잉논란’ 대형선화주 차명진출 리베이트 관행 시장혼탁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선상 기자 간담회 올해 처리 목표인 300만 TEU달성 향해 순항중
장성호 한국예선업협동조합 이사장 취임,항만간 수요공급 조절 강화로 과당경쟁 차단
김영춘장관 업계 현안사항 능동 대처해야, 예선업 해상보험 대기업진출등 ‘창과방패’
  [기자수첩] 제15회 노사가 ..
  [사설칼럼] 산하기관장 교..
  [사설칼럼] 출범 17주년만..
  [기사제보] 자나깨나 불조..
  [기사제보] 부산항 상징 조..
  [사설칼럼] 대한민국 해운..
  [동정] 목포해양대학교, ..
  [동정]여수광양항만공사 ..
  [동정]김영춘 장관, 백령..
  [동정]인천항 노인일자리 ..
  [동정]동해지방해양경찰청..
  [동정]김영춘 해양수산부 ..
주소 : (100-193) 서울시 중구 을지로3가 315-4 을지빌딩 6층
전화 : (02) 2272-0544, 3472-0676 / 팩스 : (02) 2266-0954 / 사업자등록번호 : 104-03-27791
개인정보책임자 : 김선옥 팀장 (sea@cargotimes.net)